최종편집 : 2021-07-13 13:16 (화)
달서구, 전통시장 임대료 인하 운동 확산
상태바
달서구, 전통시장 임대료 인하 운동 확산
  • 김도균 기자
  • 승인 2020.03.02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료 인하 운동 전국적으로 확산, 달서구 전통시장에도 임대료 인하 운동 확산

월배신시장, 와룡시장, 서남신시장 등의 건물주 임대인과 임차인간 상생의 길 모색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임대료 인하 운동이 전국적으로 퍼지는 가운데 달서구내 일부 전통시장에서도 이 운동에 동참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고 밝혔다.

 

서남신시장 내 임대료 인하 점포 모습
서남신시장 내 임대료 인하 점포 모습

 

월배신시장의 건물주(서종현)는 본인 소유의 14개 점포에 대하여 월세 40%를 인하하였으며, 와룡시장의 건물주(김복식)5개 점포의 월세 50%, 서남신시장의 일부 건물주(이학, 신동찬, 김대열, 변경자)들도 월세 50%를 인하하는 등 임대인과 임차인간 상생의 길을 만들고 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정부 대책이 수립되고 있지만 건축주의 임대료 인하가 소상공인들에게 가장 큰 도움이 되는 것 같다.”,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동참하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