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스노트', 연장 공연 확정
상태바
'데스노트', 연장 공연 확정
  • Norah Yang 기자
  • 승인 2022.05.16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Norah Yang 기자 ] 전회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는 인기 뮤지컬 '데스노트'가 연장 공연을 확정했다.

 

김준수, 홍광호, 김성철, 고은성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개막전부터 ‘상반기 최대 화제작’으로 주목받은 뮤지컬 '데스노트'(프로듀서 신춘수, 제작 오디컴퍼니㈜)가 오는 7월 1일부터 8월 14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연장 공연한다.

제작사 오디컴퍼니㈜의 신춘수 프로듀서는 "뮤지컬 '데스노트'는 개막 전부터 관객들의 관심과 기대가 컸던 만큼 새로운 프로덕션을 준비하는 과정 속에서 끊임없이 분석하고 수많은 고민과 결정이 필요했다. 그리고 모든 스태프와 배우들과의 노력 끝에 심혈을 기울여 완성도 높은 공연을 선보일 수 있게 되었다. 특히 오랜만에 활기를 되찾고 있는 뮤지컬 시장의 활성화와 대중화에 기여하고 이 작품을 기다린 많은 관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연장 공연을 확정 지었다" 라고 전했다.

뮤지컬 '데스노트'는 동명의 일본 만화를 원작으로 탄생한 작품으로 이름을 쓰게 되면 40초 안에 그 사람이 죽게 되는 '데스노트'를 우연히 주워 악인들을 처단하는 천재 고교생 '라이토'와 그에 맞서는 명탐정 '엘(L)'의 치열한 두뇌 싸움을 긴장감 넘치게 그려낸 작품으로, 예측불가한 스토리에 맞춰 시공간을 넘나들며 전환되는 스펙터클한 스케일의 유려한 영상미와 작품 속에 흐르는 인물들의 팽팽한 대립을 느끼게 해주는 트렌디하고 록적인 넘버는 극의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혼연일체 되어 작품의 몰입도를 극대화시키는 갓벽한 배우들까지 공연을 관람하는 관객들을 한순간에 작품 속에 빠져들게 만든다.

한편 '데스노트'는 6월 19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되며, 충무아트센터 공연의 마지막 티켓 오픈은 5월 12일 오후 2시에 진행된다. 이후 연장 공연은 7월 1일~8월 14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