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스트레인지2' 최신 티저 공개
상태바
'닥터 스트레인지2' 최신 티저 공개
  • Michelle Lee 기자
  • 승인 2022.04.07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Nang 기자 ] MCU(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의 모든 것을 새롭게 정립할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강력한 캐릭터들의 매력과 마블의 극한 상상력으로 완성된 압도적 비주얼을 확인할 수 있는 최신 티저를 공개했다.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감독 샘 레이미)는 모든 상상을 초월하는 광기의 멀티버스 속, MCU 사상 최초로 끝없이 펼쳐지는 차원의 균열과 뒤엉킨 시공간을 그린 수퍼내추럴 스릴러 블록버스터다.

먼저 닥터 스트레인지로 다시 한번 MCU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의 모습을 보여줄 베네딕트 컴버배치는 "닥터 스트레인지가 처음으로 관객들을 멀티버스 속으로 본격적으로 데려갈 것이다. 멀티버스는 인간의 조건, 우리 모두가 직면한 도전, 정체성의 의미, '최고 버전의 내가 누구인지'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다룰 수 있는 놀라운 상상력의 캔버스를 제공한다. 게다가 그 상상력으로 구현된 놀랍고 다양한 우주를 여행할 수 있다는 것이 정말 재미있다"라고 말해 상상력을 뛰어넘는 스케일과 영화에서 포착할 수 있는 심오한 메시지를 강조했다.

완다이자 스칼렛 위치로 다채로운 모습과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이며 활약을 펼칠 엘리자베스 올슨은 "이 작품은 멀티버스의 잠금을 해제함으로써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판도라의 상자를 연다. 멀티버스가 제시하는 선택권을 어떻게 탐구해 나갈 것인지 그 가능성은 무한하다"라고 설명했다. 

멀티버스 세계관에 공포 요소를 접목시키며 완전히 새로운 차원의 연출을 선보일 샘 레이미 감독은 “우리 우주와 다른 여러 우주를 정확하게 묘사해야 해서 스케일이 클 수밖에 없었다. 무척 흥미진진한 도전이었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멀티버스에는 모든 것의 다른 버전이 존재한다. 그래서 캐릭터들은 자신이 잘 되었거나 잘못된 모습을 볼 수 있다. 이는 틀린 것이 아닌 옳은 선택으로 나아갈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한다. 내가 잘 할 수 있다는, 더 나은 사람이 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 말이다. 그래서 나는 멀티버스의 개념이 아주 흥미롭다고 생각한다”라며 영화 속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마주할 혼돈과 그에 따른 변화를 예고했다.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오는 5월 4일 전 세계 동시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