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7주년 된 김희철, "40살이 요정이라니"…
상태바
데뷔 17주년 된 김희철, "40살이 요정이라니"…
  • MoMo 기자
  • 승인 2022.03.0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MoMo 기자 ]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40살의 엔딩 요정 탄생을 축하했다.

 

김희철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혹의 요정 김희철이 데뷔한 지 벌써 17년이 지났네요. 17년을 축하하는 나이 사십의 엔딩 요정”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김희철은 ‘인기가요’ 엔딩 요정을 장식했다. 엔딩 요정은 무대를 마친 뒤 클로즈업 되는 것을 의미하며, 이날 슈퍼주니어의 엔딩 요정은 김희철이었다.

김희철은 손바닥에 “40살이 요정이라니”라고 쓴 뒤 엔딩 요정이 된 걸 쑥스러워했다. 그럼에도 김희철은 동안 비주얼을 뽐내며 엔딩을 장식했다.

한편, 김희철은 JTBC ‘아는 형님’,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등에 출연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