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판 '꽃남' 여주, 결혼 10년만 파경→400억 재산분할
상태바
대만판 '꽃남' 여주, 결혼 10년만 파경→400억 재산분할
  • Norah Yang 기자
  • 승인 2021.11.23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Norah Yang 기자 ] 대만판 '꽃보다 남자'의 여주인공으로 얼굴을 알린 배우 쉬시위안이 결혼 10년만에 이혼했다.

대만 자유시보는 22일 쉬시위안과 중국인 사업가 남편 왕샤오페이가 이혼을 공식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쉬시위안은 이달 초 대만 타이베이 지방법원에 왕샤오페이를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했다. 두 사람은 6억 대만달러(약 256억원) 상당의 쉬시위안 명의의 주택과 왕샤오페이의 타이베이 호텔 관련 자산 3억 5000만 대만달러(약 159억원) 등 재산분할과 양육권 등 문제를 두고 협의 중이다.

두 사람은 성명을 통해 "진지하고 신중하게 고려한 끝에 결혼관계를 끝내기로 결정했다. 최근 관련 절차를 밟기 시작했으나 앞으로도 부모이자 친구로서 계속 아이들을 함께 돌볼 것"이라고 밝혔다.

쉬시위안과 왕샤오페이는 2011년 결혼, 두 아이의 부모가 되며 잉꼬부부로 중국어권의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지난 6월 왕샤오페이가 자신의 SNS에 "대만에 있는 가족이 코로나19 백신접종을 못하고 있다. 수치스럽고 저속하다. 이것이 중국과 대만의 차이다. 중국 본토 매장은 번창하는데 대만은 어렵다"는 글을 게재했다. 대만비하 발언에 쉬시위안이 크게 분노하자 왕샤오페이는 "대만에 있는 가족이 걱정돼서 한 말"이라고 해명했지만, 이 사건으로 두 사람의 사이에는 균열이 생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