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부터 레드벨벳, 동방신기까지... 日콘서트 줄줄이 연기
상태바
NCT부터 레드벨벳, 동방신기까지... 日콘서트 줄줄이 연기
  • 박인정 기자
  • 승인 2020.02.2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박인정 기자] 코로나19가 확산되며 아이돌들이 일본 공연이 취소되거나 연기되고 있다.

27일 걸그룹 레드벨벳 측은 일본 공식 사이트를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 확대 상황과 일본 정부로부터 요청 된 정책에 따라 3월 7일과 8일,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예정된 공연의 개최를 연기한다"고 전했다.

그룹 동방신기와 NCT 드림 역시 마찬가지로 공연을 연기했다. 동방신기는 "3월 15일부터 22일까지 계최 예정이던 동방신기 15th Anniversary 스페셜 이벤트(전국 하이터치회)가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이벤트 개최 연기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NCT 드림 역시 3월 13~15일 도쿄에서 진행될 예정이었던 아레나 투어 'THE DREAM SHOW'를 취소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