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빅플래닛메이드'와 전속계약
상태바
소유, '빅플래닛메이드'와 전속계약
  • 한현진 기자
  • 승인 2021.09.29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윤민채 기자 ] 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소유가 신생 엔터테인먼트 기업 빅플래닛메이드(Big Planet Made, BPM)에서 새 출발한다.

 

소유는 2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랜 시간 함께했던 스타쉽을 떠나 BPM 엔터라는 새로운 회사와 함께하게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항상 많은 응원과 사랑 보내주시는 팬분들께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들로 인사드리겠다.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리고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소유는 그동안 걸그룹 씨스타 활동 뿐만 아니라 솔로 보컬리스트로서도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각종 OST 및 많은 히트곡을 보유한 소유는 전 소속사와 계약 만료 후 주요 가요기획사들의 러브콜을 받아왔다. 이 가운데 소유는 빅플래닛메이드를 택했다.

빅플래닛메이드도  29일 “소유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빅플래닛메이드 1호 아티스트로 보컬리스트 소유를 영입하면서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뀄다”고 밝혔다.

따한  “이번에 론칭한 신생 엔터테인먼트 기업이지만, 이미 1년 전부터 탄탄한 제작 시스템을 구축하며 체계를 갖춰왔다. 빅플래닛메이드와 같은 방향성과 비전을 가진 아티스트들에게 아낌없이 투자하며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ag
#소유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