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이 글로벌 프로젝트 '커넥트, BTS'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상태바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프로젝트 '커넥트, BTS'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 정명석 기자
  • 승인 2020.01.28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정명석 기자] 방탄소년단은 28일 오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커넥트, BTS' 기자간담회에서 영상을 통해 "많은 분들의 열정으로 이렇게 멋진 프로젝트에 함께할 수 있게 돼 기쁘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커넥트, BTS'는 전 세계 최고의 현대미술 작가들과 큐레이터들이 '다양성에 대한 긍정' 등 방탄소년단이 추구하는 철학을 지지하며, 이를 현대미술 언어로 확장한 작품들을 동시다발적으로 선보이는 의미있는 프로젝트다.

지난달 14일 영국 런던을 시작으로 독일 베를린,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미국 뉴욕, 대한민국 서울까지 전 세계 5개국에서 22명의 현대미술 작가들이 참여한다. 방탄소년단은 음악 뿐만 아니라 현대미술이라는 새로운 영역과 만남을 통해 자신들의 철학과 메시지를 전 세계에 전달할 예정이다.

슈가는 "'커넥트, BTS'는 5개 국가 22분의 작가님들과 여러 큐레이터분들, 그리고 관람객 여러분들의 참여로 전 세계를 연결하는 글로벌 현대미술 프로젝트다. 많은 분들의 열정과 지원으로 이렇게 멋진 프로젝트에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고, 또 감사드린다"고 말했고, 제이홉은 "저희가 많은 분들께 응원과 사랑을 받은만큼 '커넥트, BTS'를 통해 아미분들과 관객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보답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진은 "음악과 미술의 만남뿐만 아니라 다양한 언어, 문화, 경험들이 서로 연결되어 함께 긍정의 메시지를 공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 무척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고, 뷔는 "우리 아미 분들을 포함한 많은 분들이 예술을 좀 더 쉽게 접하고, 자신만의 느낌대로 즐기실 수 있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리더 RM은 "서울에서는 5개지역 전시를 한번에 즐길 수 있다고 하니 더욱 기대됩니다. 저희도 한국에 돌아가면 꼭 방문해서 함께 즐기겠다"고 약속했다. 정국은 "올해를 이렇게 멋진 프로젝트로 모두와 '연결'해 시작한 만큼, 올 한해도 더욱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