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통령' 강형욱, 훈련 중 개에게 물려 병원行
상태바
'개통령' 강형욱, 훈련 중 개에게 물려 병원行
  • 박경수 기자
  • 승인 2020.08.25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박경수 기자] 강형욱 훈련사가 고민견에게 물리는 사고를 당했다.

24일 밤 방송된 KBS 2TV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는 개를 보면 흥분하는 반려견 토비와 바키가 고민이라는 보호자의 사연이 소개됐다. 견학생으로는 신곡으로 돌아온 그룹 있지가 등장했다.

이날 두 반려견의 진단을 위해 강형욱이 나섰다. 토비는 강형욱을 처음 보고 꼬리를 흔들며 반기는 것도 잠시, 줄을 푸르자 다른 곳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그러자 강형욱은 "그냥 흥분한 것일 가능성이 크다. 정말 제가 반가웠다면 점프도 하고 만져달라고 했을 거다"라며 "공격성이 나오지 않더라도 저런 모습을 보면 과한 흥분을 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예상대로 바키는 금세 공격적인 태도를 취하며 강형욱의 허벅지를 공격했다. "마운팅을 못 하게 하니 공격하려고 한 거다. 기본적으로 조절력에 문제가 있다"라고 말한 강형욱은 강아지 인형을 물어뜯는 토비와 바키를 보고 깊은 고민에 빠졌다. 자칫하면 자신을 물어 위험한 상황에 빠질 수 있을 거라는 것.

테스트를 이어가던 강형욱은 마운팅하려는 바키를 다리로 밀쳐내다 또 다시 흥분한 바키에게 심하게 물리고 말았다. 결국 강형욱은 훈련을 중단하고 응급처치를 받기 위해 병원으로 향했고, 제작진은 촬영 중단을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