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해체 후 첫 무대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
상태바
씨스타 해체 후 첫 무대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
  • MoMo 기자
  • 승인 2022.07.19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MoMo 기자 ] 그룹 씨스타가 마지막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다.

 

19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씨스타는 이날 진행되는 KBS 2TV 음악 예능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 600회 겸 마지막 녹화에 참여한다. 
멤버들은 효린을 지원사격하기 위해 나서는 것으로 알려진다. 효린은 지난 18일 3번째 미니앨범 ‘아이스’로 컴백했다. 

‘유스케’ 녹화는 금일 오후에 진행된다. 마지막 방송이기도 하다. ‘유스케’는 13년 3개월 만에 막을 내린다. 방송은 오는 22일이다.

씨스타를 비롯해 폴킴, 멜로망스, 10cm, 데이브레이크, 김종국, 거미, 헤이즈 등이 마지막 게스트로 참석한다. 

씨스타는 지난 2010년 ‘푸시푸시’로 데뷔했다. ‘쏘 쿨’, ‘나혼자’, ‘쉐이크 잇’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지난 2017년 완전체 활동을 마무리했다. 

멤버들은 각자 다른 소속사에 둥지를 틀었다. 소유와 효린은 솔로로 홀로서기 했다. 다솜과 보라는 연기에 집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