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 메타버스 콘텐츠 전문회사 '스튜디오 광야' 설립
상태바
SM엔터 메타버스 콘텐츠 전문회사 '스튜디오 광야' 설립
  • 김시안 기자
  • 승인 2022.07.1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야뉴스| 김시안 기자 ]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12일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기술 전문회사 ‘스튜디오 광야’(STUDIO KWANGYA)를 설립했다.

 

SM엔터는 12일 콘텐츠 제작기술 전문회사 '스튜디오 광야'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광야는 SM엔터가 구축한 콘텐츠를 기반으로 △시각특수효과(VFX) △가상인간 개발 △가상현실 제작 △뮤직비디오 전문 스튜디오 △버추얼스튜디오 등을 만들 예정이다.

'광야'는 SM엔터가 미래 엔터테인먼트 비전으로 내세운 'SMCU(SM 컬처 유니버스)' 속 가상세계를 뜻하는 이름으로 무한한 콘텐츠 세계를 의미한다.

스튜디오 광야는 최근 VR 콘서트 플랫폼 기업 어메이즈VR과 조인트 벤처 ‘스튜디오 A’도 설립했다. ‘스튜디오A’를 통해 가상현실제작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스튜디오 A’는 VR 기술과 AI 기술 등이 적용해 SM엔터 소속 아티스트는 물론 K팝, 글로벌 아티스트를 위한 몰입형 VR 콘서트 제작에 나설 계획이다.

이성수, 탁영준 SM엔터 공동대표는 “SMCU는 가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각 아티스트들의 고유한 스토리, 세계관을 아우르는 개념"이라며 "SM이 그동안 축적한 컬처테크놀로지를 기반으로 차별화된 메타버스 콘텐츠를 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